안양시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안양시 스마트도시 통합센터 커뮤니티

보도자료 HOME > 커뮤니티 > 보도자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2023.11.29.) ‘지능형 교통체계’로 도시 안전 강화·자율주행 시대 준비하는 ‘안양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3.11.29 14:39

조회 789

지능형 교통체계(ITS, Intelligent Transport Systems)가 교통흐름을 개선할 뿐만 아니라 도시 안전을 강화할 기반으로 작용하고 있다. 이 가운데 높은 수준의 기술력으로 한국ITS학회 주관, 제1회 ITS 도시상을 수상한 지자체가 있다. 경기도 안양시다. 안양시는 ITS를 기반으로 구축한 스마트도시통합센터를 중심으로 자율주행 교통체계를 갖추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안양시 스마트도시통합센터를 찾아 기술 수준과 활용 현황을 살펴보고 향후 계획을 들었다.
경기도 안양시 스마트도시통합센터 / 출처=IT동아경기도 안양시 스마트도시통합센터 / 출처=IT동아

ITS 기반 스마트도시통합센터…신호 제어부터 도시 안전 강화·긴급 차량 골든타임 확보까지
지능형 교통체계 개념도 / 출처=라온로드지능형 교통체계 개념도 / 출처=라온로드

경기도 안양시는 지난 4월, ITS 확대 사업을 마치고 시 주요도로 전체 구간에 AI 기반 스마트 교차로와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 등을 구축했다. 안양시 ITS는 ▲AI 기반 스마트 교차로 ▲긴급차량 우선신호 ▲스마트 스쿨존 기능 등과 맞물려 작동한다.
안양시 AI 스마트교차로 작동 영상

안양시가 구축한 AI 스마트 교차로는 신호위반 차량뿐만 아니라 중앙선 침범, 정지선 위반 차량과 무단횡단 보행자까지도 잡아내는 모습을 보였다. 정체가 유난히 심할 때는 적절하게 신호를 제어해 통행을 원활하게 하는 방식으로 작동한다.
안양시 AI 스마트 교차로에 포착된 무단횡단하는 김길수의 모습 / 출처=안양시안양시 AI 스마트 교차로에 포착된 무단횡단하는 김길수의 모습 / 출처=안양시

AI 스마트 교차로는 범죄 예방과 소탕에도 기여하고 있었다. 특수강도 혐의로 서울구치소에 수용됐다가 탈주한 김길수 도주 사건이 대표적인 예다. 그는 플라스틱 숟가락을 삼켰다며 복통을 호소해 안양평촌한림대병원에서 치료받다가 지난 4일 새벽 6시 20분쯤 탈주해 소동을 일으켰다. 당시 이른 시간이라 목격자가 많지 않았지만, 안양시 AI 스마트 교차로는 탈주해 무단횡단하는 김길수의 모습을 포착했다. 덕분에 경찰은 주변 CCTV를 검색하며 도주 경로를 파악, 검거에 성공할 수 있었다.
긴급차량 우선신호 기능 작동 예시 / 출처=안양시긴급차량 우선신호 기능 작동 예시 / 출처=안양시

긴급차량 우선신호 기능도 환자를 살릴 골든타임 확보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안양시 스마트도시통합센터는 일반적인 신호 체계를 유지하다가, 긴급차량이 이동경로를 설정하는 즉시 긴급차량에 우선신호를 배정하는 방식으로 환자 생명을 위한 골든타임을 확보하고 있다. 안양시는 자체 집계 결과, 긴급차량의 병원 이동 시간이 기존 12분 18초에서 6분 23초로 절반 가까이 줄었다고 밝혔다. 해당 기능 덕분에 관내 어디든 대형병원 응급실까지 10분 이내로 도착할 수 있는 체계를 갖췄다고 덧붙였다.

AI 기반 스마트 스쿨존 기능 또한 학생 안전을 지키는 중요한 기술 중 하나다.
AI 스마트 스쿨존 기능이 작동하는 모습 / 출처=안양시AI 스마트 스쿨존 기능이 작동하는 모습 / 출처=안양시


안양시는 스쿨존 내 골목길이나 사거리 등 달리는 차가 시야에 잘 보이지 않는 곳을 중심으로 지능형 CCTV로 구성된 AI 스마트 스쿨존을 설치했다. AI 스마트 스쿨존은 보행자와 차량의 충돌 위험이 있을 때 자동으로 인식해 전광판에 위험을 표출하는 방식으로 작동한다. 안양시는 명학초등학교 인근에서 시범 운영했던 해당 시스템을 시 초등학교 전체로 확대 구축했다.

ITS를 통해 확보한 교통 데이터…자율주행 구현할 핵심 기반

안양시는 ITS를 기반으로 원활한 교통 흐름과 시민 안전 확보뿐만 아니라 자율주행 차량이 도시를 다닐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ITS 운영 과정에서 확보한 방대한 데이터를 통해서다.


시는 ITS를 운영하며 차로별 교통량과 회전 교통량, 지정차로 위반이나 정지선 위반 횟수, 신호위반 다발 구역 등의 정보를 차로별로 세분화해 축적하고 있다. 이렇게 확보한 데이터는 향후 도로 구축 계획에 반영할 뿐만 아니라 자율주행 차량이 어느 구역에서 저속으로 달리며 돌발 상황에 대비해야 하는지 학습하는 방식으로 활용된다.

안양시의 차로별 교통량 데이터를 집계한 결과 / 출처=안양시안양시의 차로별 교통량 데이터를 집계한 결과 / 출처=안양시


안양시는 자율주행 셔틀버스 운행을 목표로 자율주행버스 ‘주야로’ 2대를 시범 운행하고 있다. 시는 사업비 95억원을 투입해 2024년까지 자율주행을 위한 스마트도로 인프라와 관제센터, 테스트랩 구축 등 자율주행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미 구축한 ITS를 기반으로 돌발상황 검지, 보행자케어, 수요대응형 운영(심야시간 사전예약)뿐만 아니라 기존 신호정보·버스정보시스템 및 안전귀가시스템과의 연계 등도 추진할 계획이다.

안양시의 차로별 교통량 Top10을 그래프로 나타낸 모습 / 출처=안양시안양시의 차로별 교통량 Top10을 그래프로 나타낸 모습 / 출처=안양시


안양시의 차로별 지정차로 위반 빈도를 그래프로 나타낸 모습 / 출처=안양시안양시의 차로별 지정차로 위반 빈도를 그래프로 나타낸 모습 / 출처=안양시


안양시 관계자는 “시가 구축한 ITS는 전국을 넘어 해외를 기준으로 삼아도 절대 뒤처지지 않는 높은 수준의 기술을 자랑한다. 다수의 수상 실적이 이를 증명하고 있다”며 “내년 확대, 구축하는 신축 스마트도시통합센터를 기반으로 더욱 원활한 교통흐름과 시민 안전 확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안양시에 스마트 교차로를 구축한 ITS 전문 기업 라온로드 강병기 부사장은 “그간 안양시와 오랜 기간 소통하며 단계별 사업을 차근차근 진행한 덕분에 시에 맞춤화한 ITS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교통흐름 개선뿐만 아니라 도시 안전 강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첨단 교통 체계 구축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IT동아 김동진 기자 (kdj@itdonga.com)